커뮤니케이션의 수단인 라이트 > technology > 아우디 코리아
아우디 코리아 technology
커뮤니케이션의 수단인 라이트

커뮤니케이션의 수단인 라이트

아우디 Q4 e-트론의 새로운 디지털 주간 주행등은 주문 제작이 가능하며 보는 사람과 소통하는 다이내믹 라이트 시퀀스를 표시합니다.

Copy: Bernd Zerelles - Photo: Dirk Bruniecki

Q4 e-트론
복합 전기 소비량: 19.5~16.2kWh/100km(WLTP), 복합 CO₂ 배출량: 0g/km(WLTP)
NEDC가 아닌 WLTP에 따른 사용 및 배출 값만 차량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César Muntada, Head of Light Design at Audi, surrounded by headlights.César Muntada, Head of Light Design at Audi, surrounded by headlights.
César Muntada crouches down and looks into the Audi Q4 e-tron’s headlights.César Muntada crouches down and looks into the Audi Q4 e-tron’s headlights.
헤드라이트는 아우디 Q4 e-트론의 눈입니다.헤드라이트는 아우디 Q4 e-트론의 눈입니다.

우리는 라이트로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려고 합니다.

César Muntada

Portrait of Audi designer Thomas Bühner.Portrait of Audi designer Thomas Bühner.
Detail image of a brushed stainless steel panel in the Audi Q4 e-tron headlight.Detail image of a brushed stainless steel panel in the Audi Q4 e-tron headlight.
Stephan Berlitz runs his hands over an Audi light model.Stephan Berlitz runs his hands over an Audi light model.
An Audi engineer holding a section of the Audi Q4 e-tron rear light.An Audi engineer holding a section of the Audi Q4 e-tron rear light.
Portrait of Audi employee Tanja Kammann.Portrait of Audi employee Tanja Kammann.
Thomas Gensberger, Audi Functional Project Manager for standard exterior light features, at a screen in an Audi test lab.Thomas Gensberger, Audi Functional Project Manager for standard exterior light features, at a screen in an Audi test lab.
Stephan Berlitz runs his hands over an Audi light model.Stephan Berlitz runs his hands over an Audi light model.

라이트는 커뮤니케이션을 실현하는 디스플레이가 됩니다.

Stephan Berlitz

아우디에서는 기술자와 디자이너가 긴밀히 협력하여 라이트의 미래를 창조하고 있습니다. 시저 문타다는 스테판 벌리츠의 비전을 공유합니다. “우리의 목표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것입니다. 우리의 미래는 점점 더 복잡해지고 있습니다. 따라서 우리가 서로를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커뮤니케이션하는 것이 훨씬 더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차량에는 직관적이고 매우 간단하며 전 세계적으로 이해될 수 있는 일종의 라이트 언어가 필요합니다. 이 언어로 복잡성을 줄이고 명확성을 높이며 커뮤니케이션을 전달하는 거죠. 이게 앞으로 나아갈 길입니다.”


César Muntada gesticulates while explaining an Audi light model.César Muntada gesticulates while explaining an Audi light model.
A luminous sphere in César Muntada’s hands.A luminous sphere in César Muntada’s ha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