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다 지속 가능한 미래를 향해.

전 세계적으로 일렉트릭 모빌리티는 친환경적인 지속가능한 이동수단의 열쇠입니다. 이것이 아우디가 2025년 까지,이산화탄소 배출 제로의 순수전기차를 선보이는 것을 우리의 목표 삼고자 하는 이유입니다. 우리에게, 일렉트릭 모빌리티는 친환경적인 지속가능한 교통시스템을 만드는 필수 요소입니다.

아우디 브뤼셀 공장: 세계 최초 탄소 중립 인증 대규모 프리미엄 차량 생산 공장

2019년 3월부터 현재까지 아우디는 순수 전기차 아우디 e-tron과 플러그인 모델들을 출시 했습니다. 다음 단계는 순수 전기 SUV 쿠페 모델인 아우디 e-tron 스포트백의 출시입니다. 아우디의 목표는 공해 없는 차량 출시 뿐만 아니라, 차량 생산에서 사용, 재활용에 이르는 제품의 전 라이프 사이클에 걸쳐 탄소 중립을 실현하는 것입니다.

지속 가능성을 위한 아우디의 미션: 2025년까지 전 아우디 공장의 탄소 중립화. 이것은 브뤼셀 공장을 통해 이미 시작되고 있습니다. 재생에너지 사용을 통해 연간 40,000톤의 이산화 탄소 발생을 줄일 수 있습니다. 아우디는 2012년부터 브뤼셀 공장에서 녹색 전기를 사용하고 있으며, 2013년에는 브뤼셀 지역 최대 규모의 광발전 시스템을 설치했으며, 2017년에는 공장을 확장했습니다. 확장했습니다. 브뤼셀 공장은 축구 경기장의 12.5배 규모인 89,000 제곱 미터이며, 1,500 가구에 일년 동안 공급 가능한 녹색 전기를 생산할 수 있습니다. 추가적으로, 공장에 필요한 열은 탄소 중립 인증 가스를 통해 생산하고 있습니다. 연료와 난방용 기름과 용액의 연소로 인해 발생되는 배기가스는 탄소 크레딧 프로젝트를 통해 상쇄시켜 균형을 맞추고 있습니다.

e-tron 충전 서비스: 120,000개 이상의 공공 충전 시설

전기차를 통해 먼 거리를 주행하고 싶다면, 외부에서 휴식을 취하면서 차량을 충전하고 싶다면 혹은 집에 전기차 충전기가 없다면, 이외에도 많은 이유때문에 공공 전기차 충전 시설은 매우 중요합니다. 많은 전기차 고객들을 위해서 아우디는 e-ton 전기 충전 서비스와 모드 3 충전 케이블을 표준화하여 21개의 유럽 국가에서 120,000개의 충전 시설을 제공합니다.

IONITY와 협력을 통한 장거리 주행이 가능한 전기 모빌리티

아우디는 첫번째 순수 전기차 모델인 e-tron 출시와 함께, 아우디는 가정용 충전 시스템과 외부 충전 솔루션을 출시했습니다. 전기 차량의 장거리 주행을 위해서는 충전 네트워크 구축이 필수적입니다.

아우디는 IONITY의 전기차 초고속 충전 사업에 참여하여, 외부 충전 시스템 확충에 함께하고 있습니다. IONITY는 유럽 도로에 충전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으며, 2020년까지 25개국에 400개 가량의 급속 충전소 (HPC)를 설치할 예정입니다. 아우디 e-tron 충전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은 IONITY 네트워크를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유럽 대부분의 충전 시설을 하나의 카드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
탄소 중립을 위한 3가지 원칙. 첫번째 효과적이고 꾸준한 이산화탄소 배출 저감. 두번째: 이산화탄소 배출 방지. 재생 에너지 전환을 위해 발생되는 배출 가스를 포함. 셋째: 이산화 탄소 배출 상쇄. 특히 불가항력적으로 발생되는 배출 가스 또한 기후 보호 프로젝트 진행을 통해 상쇄.